본문 바로가기

미술이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

미술이 술술 세상에서 가장 귀한, 안중근 의사의 손글씨 흔들림 없는 숭고한 기개를 보여주는 완성도 높은 필체 미술이 술술 세상에서 가장 귀한, 안중근 의사의 손글씨 흔들림 없는 숭고한 기개를 보여주는 완성도 높은 필체

구양순체의 강건한 골기를 지는 획과 형태,
여러 명필의 서체가 엿보이는 안중근 의사의 글씨.
국권을 부흥시키겠다는 격렬하고 절실한 심정과 강직한 성품이 더해져
안중근 의사의 서체는 더욱 귀하게 여겨집니다.
의사의 유묵 가운데 수작으로 꼽히는 작품 세 개를 소개합니다.
<황금백만냥 불여일교자>, <세심대> 그리고 <일통청화공>입니다.
자세히 살펴볼까요?

 
  • 이동통신망을 이용하여 영상을 보시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크 상황에 따라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 재생이 안 될 경우 FAQ > 멀티미디어 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는 역사적 사건을 기반으로 만들어졌으며, 일부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 미술이 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1
  • 미술이 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2
  • 미술이 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3
  • 미술이 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4

#작품의 소개

  • 1. 안중근의 장인(掌印)

    인장(印章)은 동북아시아 서화에서 작품의 완성도를 좌우하는 중요한 부분입니다. 특히 서예 인장은 작가의 정체성을 고스란히 담은 작가의 상징이죠. 안중근 의사의 장인(掌印)은 인주가 아닌 먹을 사용해 자신의 왼 손바닥을 새기는 것이 특징입니다.

    안중근 의사는 1909년 열한 명의 동지와 함께 이토 히로부미와 이완용을 처단하기 위한 동맹을 결성합니다. 의지를 다지기 위해 왼손 약지를 잘라 태극기에 피로 “대한독립”을 쓰고 3년 이내에 그 뜻을 이루지 못하면 자결하기로 맹세하죠. 이것이 바로 “단지동맹”입니다.

    안중근 의사의 모든 유묵엔 ‘경술이(삼)월 어여순옥중 대한국인 안중근 서(庚戌二(三)月 於旅順獄中 大韓國人 安重根 書)’라는 서명과 함께 약지가 잘린 그의 왼손 장인이 선명하게 찍혀 있습니다.

  • 2. 황금백만냥 불여일교자(黃金百萬兩 不如一敎子)

    ‘황금백만냥 불여일교자(黃金百萬兩 不如一敎子)’는 ‘황금 백만냥도 자식 하나 교육 시키는 것만 못하다’라는 뜻으로, 명심보감 훈자 편에 나오는 내용과 같지만 안중근 의사의 명언 중 하나로 잘 알려있습니다. 돈의학교와 삼흥학교 건립을 통해 민족 교육에 힘 쏟았던 안중근의 철학을 고스란히 담고 있습니다.

    황금백만냥 불여일교자는 일제 강점기시절 여순감옥의 경수계장이였던 나카무라 가문이 소장했습니다. 사진본을 인쇄한 사본은 안중근 기념관을 통해 대중에게 공개돼 왔지만, 진품은 경매 출품 전까지 일본에서 보관하고 있었기 때문에 2016년 9월 경매에 출품되기 전까지 실물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없었죠.

    이 작품이 의미를 가지는 여러 이유 중 두 가지를 들자면 첫 번째는 인장의 선명도, 두 번째는 경매 기록입니다. 인장은 손의 굴곡에 따라 먹이 뭉그러져 선명하거나 균일하지 못한 경우가 많습니다. 황금백만냥 불여일교자의 장인은 안중근 의사의 작품 중에서 선명도가 가장 뛰어납니다.

  • 3. 세심대(洗心臺)

    ‘마음을 씻는 곳’이라는 의미의 ‘세심대(洗心臺)’는 일본의 개인소장가가 보관하고 있어 세간에 잘 알려지지 않다가 2017년 12월 경매를 통해 국내에 소개됐습니다.

    죽음을 눈앞에 두고도 동양평화론 서술에 힘쓰며 후세의 평화와 안녕을 바랐던 안중근 의사의 정신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작품입니다. 그의 세심대는 여순감옥의 작은 독방이 아니었을까요?

  • 4. 일통청화공(日通淸話公)

    ‘날마다 맑고 좋은 이야기를 나누는 사람’이라는 뜻의 ‘일통청화공(日通淸話公)’은 경술년 3월 여순감옥에서 안중근 의사가 간수과장 기요타에게 써준 글씨입니다. 이 작품뿐 아니라 당시 그의 유묵을 받은 인물은 모두 일본입니다. 여순법원 관리나 전옥 검찰관, 형사, 교사, 승려, 세무사 등이죠.

    그중에서도 기요타는 안중근 의사가 사형당하지 않기를 바라며 매일 기도했을 정도로 그와 가까운 관계를 유지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미술이 술술 안중근 의사 유묵(遺墨)-5

# 비하인드

안중근 의사의 유묵은 대부분 일제에 사형 선고를 받은 1910년 2월부터 순국한 3월 26일 사이에 집중돼 있습니다.

지금까지 동일한 내용을 담은 글씨는 한 점도 없이 유일무이하기 때문에 역사적으로 높은 가치를 지닙니다.

안중근 의사의 유묵은 현재까지 국내외에서 50여 점이 전해지고 있으며, 이 중 26점이 보물로 지정돼 있습니다.

경매 낙찰가를 떠나 위대한 독립운동가
안중근 의사의 의지와 가치관을 담은 글씨라면
세상에서 가장 귀한 글씨라고 소개할 만하죠?

미술이 술술 오늘은 여기서 마칩니다.

다음 시간에 만나요!

손이천

손이천 경매사

고미술품에 대한 소개와 함께 경매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는 미술품 경매사
  • 케이 옥션 홍보실장
  • MBC <무한도전> 무도드림 경매 진행
  • OtvN <어쩌다어른> 출연
  • MBC <나혼자산다> 헨리편, 헨리 바이올린 자선 경매 진행
  •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입니다.
  • 본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상업적 무단복제와 수정, 캡처 후 배포 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작성일
2019-11-11

소셜 댓글

SNS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하시면 해당 SNS와 동시에 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URL 공유시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